You are here: Home / Theme (page 30)

Category Archives: Theme

Feed Subscription

포르쉐 차세대 911 테스트카 포착… 2019년 출격

KakaoTalk_20170203_141144479

포르쉐 911의 부분변경이 등장한 지 얼마 안 된 것 같은데, 이미 슈투트가르트의 엔지니어들은 차세대 911 개발에 열을 올리고 있다. 독특한 리어 디자인이 돋보이는 차세대 911(코드명 992)이 유럽 각지에서 주행 테스트에 나섰다. 앞모습은 전통적인 원형 헤드라이트 디자인을 따르고 있다. 현행 911보다 범퍼가 얌전한 디자인을 띠고 있지만, 아직까지 테스트카에 불과하기 때문에 구체적인 디자인을 논하기는 이르다. 하지만 뒷모습은 혁신적인 변화를 한 눈에 확인할 ... Read More »

2월 한국 땅을 밟는 신차 4종 “하나 하나 시선집중”

page

2월은 자동차 시장에서 비수기에 해당한다. 영업일수도 다른 달에 비해 적을 뿐더러 지출이 많은 명절이 껴 있어 극적인 신차효과를 기대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춥고 궂은 날씨 탓에 심리적으로도 새 차에 대한 기대감이 위축되기 마련이다. 하지만 그런 2월에도 신차는 계속 출시된다. 이번 달의 굵직한 신차는 4대 정도로, 공교롭게도 국산차는 한 대도 없고 모두 수입되는 모델이다. 시장에 강력한 충격을 가져 올 모델은 제한적이지만 각각의 ... Read More »

“‘아’의 저주”? 아슬란·아이오닉·i30 연전연패 현대차… 해결 방안 없나

page

‘아’ 돌림의 현대차들이 좀처럼 부진의 늪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2014년 출시된 아슬란과 2016년 1월·9월에 출시된 아이오닉, i30 등 3개 모델이다. 당초 야심차게 한국 자동차 시장을 바꿔놓겠다며 등장한 이 틈새모델들은 좀처럼 판매가 개선될 기미가 보이지 않아 대책이 시급해 보인다. 현대차에 따르면 지난 1월 아슬란, 아이오닉, i30의 판매량은 각각 57대, 525대, 84대에 그쳤다. 아이오닉 중 하이브리드는 270대에 불과하다. 특히 i30는 작년 9월 ... Read More »

[단독] 현대차, 한국서 i30N 대신 벨로스터N 선보인다… 내년 출시

hyundai-veloster-spy-photos (5)

현대차가 한국에서 출시할 첫 ‘N카’로 벨로스터를 낙점지었다. 올해 말 차세대 벨로스터의 등장에 이어 출시될 벨로스터N은 한국과 북미 시장에서 강력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올해 말 신형 벨로스터를 출시한다. 구체적인 일정은 나오지 않았지만 4분기가 될 가능성이 높다. 한때 벨로스터는 그 독특한 컨셉이 이어질 지에 대한 회의론도 있었으나, 신형 역시 벨로스터만의 비대칭 디자인을 그대로 가져갈 것으로 보인다. 신형 벨로스터(코드명 JS)는 ... Read More »

롤스로이스, 7세대 팬텀 생산 종료… “마지막까지 화려하게”

1485875231-p90247927-highres

21세기 최고의 럭셔리카로 자리매김했던 롤스로이스 7세대 팬텀이 마침내 생산 종료된다. 2003년 데뷔하고 만 13년 만의 단종이지만 마지막까지 그 품격을 잃지 않았다. 잘 알려진 것처럼 팬텀은 롤스로이스의 기함이다. 세계 최고의 부와 권위를 상징하며 반세기 넘게 세대를 이어오다가 경영난으로 생산이 중지됐지만, BMW에 인수된 뒤 7세대 팬텀이 등장하며 화려한 부활을 알렸다. 팬텀의 활약으로 롤스로이스는 빠르게 성장일로를 걸었고, 그 결과 고스트와 레이스, 던 등 ... Read More »

러시아서 가장 많이 검색하는 브랜드는 현대? 국가별 검색 순위 눈길

Google most searched car brands -

어떤 나라에서는 어느 자동차가 가장 인기있을까? 누구나 한 번쯤 가져본 궁금증을 해결해주는 도표가 등장해 눈길이다. 영국의 자동차 부품 쇼핑몰인 ‘Quickco’가 공개한 이미지에 따르면 토요타와 BMW, 현대 등이 가장 많이 검색된 브랜드로 꼽혔다. 물론 이 이미지는 단순히 국가 별로 가장 많이 검색된 브랜드만을 보여주기 때문에 실제로 가장 많이 검색된 브랜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각 나라에서 어떤 브랜드가 ... Read More »

테슬라 모델 S, 세단 드래그 레이스 세계기록 경신… 부가티보다 빠르다

100-kwh-battery-upgrade-make-tesla-model-s-tesla-model-x-stupendously-quicker-110589_1

테슬라 모델 S가 다시 한 번 세계에서 가장 빠른 세단임을 증명했다. 업데이트된 새 소프트웨어를 장착한 테슬라 모델 S P100D가 양산 4-도어 세단의 드래그 레이스 기록을 싸그리 갈아치운 것. 그 가속력은 1,000마력이 넘는 하이퍼카 부가티와 맞먹는 수준이다. 테슬라는 지난 1월 11일 모델 S P100D를 위한 루디크러스 플러스(Ludicrous +) 모드를 인터넷을 통해 업데이트했다. 패러데이 퓨처가 첫 양산차, FF91을 공개한 직후였기에 더 관심을 ... Read More »

“실적에 웃고 울고” 현대·기아차, 엇갈린 경영실적… 이유는?

161118 현대차 수출 40주년 기념행사_사진2

어제와 오늘, 하루 간격으로 발표된 현대·기아차의 실적이 엇갈려 눈길이다. 현대차는 영업이익이 18.3%나 폭락한 반면 기아차는 소폭 증가했다. 급변하는 시장 트렌드와 신차 출시 주기 등의 여파가 컸다.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현대차는 지난 2016년 매출액 93조 6,490억 원, 영업이익 5조 1,935억 원, 경상이익 7조 3,071억 원, 당기순이익 5조 7,197억 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매출액은 1.8% 증가했지만 영업이익이 무려 18.3%나 감소한 것이다. 특히 ... Read More »

2017 첫 WRC 몬테카를로 우승은 오지에.. 불운의 현대차

10529_ogier-ramp-monte-2017_888_896x504

월드랠리챔피언십(WRC)의 올해 첫 대회였던 몬테카를로 랠리는 M-스포츠 월드랠리팀으로 이적한 세바스티앙 오지에가 또 다시 차지했다. 현대 월드랠리팀은 대회 후반까지 우승 가능성을 내비쳤으나 악재가 겹쳐 다음 기회를 노리게 됐다. 폭스바겐 팀에서 4년 연속 드라이버 챔피언을 석권한 세바스티앙 오지에는 차보다 드라이버의 역량이 뛰어남을 만천하에 증명했다. 얼어붙은 눈길로 높은 난이도를 보였던 몬테카를로 랠리에서 시종일관 안정적인 페이스로 경기를 리드했다. 특히 올해는 WRC 레이스카의 성능이 상향되면서 ... Read More »

애스턴 마틴, 날개 대신 새로운 로고 부착할까?

aston-martin1

영국의 스포츠카 메이커 애스턴 마틴이 최근 새로운 로고를 상표 출원해 화제다. 화려하면서도 우아한 날개 모양 엠블렘으로 유명한 애스턴 마틴이 85년 만에 완전히 새로운 형태의 엠블렘으로 교체할 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토가이드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7월 애스턴 마틴은 조용히 완전히 새로운 로고를 상표 등록했다. 자동차 회사가 조금씩 디자인이 바뀐 새 로고를 적용하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지만, 문제는 이 로고가 기존 ... Read More »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