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Theme

Category Archives: Theme

Feed Subscription

QM3 후속 시험차, 국내서 포착… 전기차·하이브리드도 출시

KakaoTalk_20180925_145628378

사진: 독자제공 / 무단 전제 및 도용 금지 르노삼성 QM3로 판매되는 르노의 소형 크로스오버, ‘캡처(Captur)’의 후속 모델 테스트카가 국내 최초로 포착됐다. 신형 캡처는 성능과 상품성을 한결 끌어올릴 뿐 아니라 전기차, 하이브리드 등 전동화 파워트레인도 추가될 것으로 예상된다. 독자 제보에 따르면 이 테스트카는 강원도 정선 일대에서 포착됐다. 아직까지 주행 시험을 위해 구형 모델의 껍데기를 씌운 채 주행하는 테스트 뮬(test mule) 단계로, 클리오 ... Read More »

아우디, 마이바흐 대항마로 ‘호르히’ 브랜드 부활시킬까?

124068-autounion-1932-logo

아우디가 사라진 브랜드명, ‘호르히(Horch)’ 부활을 검토 중이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성공적인 럭셔리 서브 브랜드, 메르세데스-마이바흐와 정면으로 대결하기 위해서다. 호르히 브랜드가 정말로 부활한다면 기존 아우디 라인업과 슈퍼 럭셔리 브랜드인 벤틀리의 간극을 메우게 된다.   오늘날에는 낯설지만, 호르히는 아우디 역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이름이다. 1899년 아우구스트 호르히에 의해 설립됐는데, 아우구스트 호르히는 이후 아우디를 설립한 인물이기도 하다. 호르히와 아우디, DKW(데카베), 반더러 등 작센 지역의 4개 ... Read More »

제네시스 G70, 美 판매가격 공개… “3시리즈에 도전장”

Genesis-G70-2019-1024-02

제네시스의 엔트리 컴팩트 세단, G70의 미국 판매 가격이 공개됐다. 기본형 모델의 가격이 BMW 3시리즈와 완전히 동일하게 책정돼 치열한 럭셔리 브랜드 시장에서 BMW를 정조준했다는 평가다. 현대차에 따르면 G70 2.0 터보 기본형 모델의 미국 판매 가격은 3만 5,895달러(운송료 포함)로 책정됐다. 이는 BMW 320i 세단과 한 자릿수까지 똑같은 가격으로, BMW를 다분히 의식한 가격 책정으로 보인다. 기본 트림에는 국내와 동일한 252마력의 2.0 터보 엔진이 ... Read More »

GM, 美서 캐딜락·쉐보레 21만대 리콜… 국내도 영향 있을 듯

Chevrolet-Equinox-2018-1280-04

GM이 미국에서 2018~2019년식 신차 21만여 대를 리콜한다. 브레이크 결함으로 실시된 이번 리콜은 국내에 판매 중인 모델 다수도 포함돼 있어 한국서도 리콜이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GM에 따르면 쉐보레, 캐딜락, 뷰익, GMC 등 GM의 주요 브랜드 차량 21만 628대가 미국에서 리콜된다. 리콜 대상은 2018년형 쉐보레 말리부, 2018~2019년형 뷰익 라크로스·리갈 2019년형 캐딜락 XTS, 2018~2019년형 쉐보레 볼트EV·크루즈·이쿼녹스·임팔라·볼트PHEV, 그리고 2018~2019년형 GMC 터레인 등이다. 이번 리콜은 ... Read More »

쉐보레, “임팔라·아베오 단종 안 해”… 세단 라인업에 투자 지속

Chevrolet-Cruze-2019-1280-03

폭발적으로 치솟는 SUV와 크로스오버 수요 탓에 많은 제조사들이 라인업 재편에 나서고 있다. 심지어 세단을 위시한 승용 모델에는 미래가 없다며 세단과 해치백을 모두 단종시키는 극단적 사례도 속속 등장한다. 하지만 쉐보레는 여전히 세단의 가능성에 기대를 품은 것으로 보인다. 스티브 마조로스 쉐보레 마케팅 총괄은 오토모티브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세단을 비롯한 승용 모델의 단종을 계획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그는 “세단은 여전히 쉐보레에게 큰 기회”라며 모든 ... Read More »

기아차, “3초 포르쉐” 프로씨드 왜건 티저 공개

f4652b55-kia-proceed_teaser-rear

기아차가 올해 초 공개한 3세대 씨드의 첫 가지치기 모델, 프로씨드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3-도어 해치백에서 슈팅브레이크 스타일의 왜건으로 재탄생한 프로씨드의 뒷모습은 일견 최신 포르쉐 모델들을 연상시킨다. 씨드는 기아차의 유럽 전략 모델이다. 기본형은 5-도어 해치백 바디를 채택하고 있으며, 1~2세대에서는 3-도어 해치백 버전인 프로씨드와 왜건 버전인 씨드 SW가 가지치기 모델로 출시된 바 있다. 하지만 유럽의 3-도어 시장이 크게 위축되면서 프로씨드의 입지도 좁아졌다. ... Read More »

포르쉐 클래식 슈퍼카 959, 박살났는데도 경매서 5억에 팔려

c1a447f8-porsche-959-komfort-crashed-3

최근 클래식 카의 소장 가치가 치솟으면서 유수의 콜렉터들이 클래식 카 수집에 나서고 있다. 특히 최근 몬테레이 경매에서는 페라리 250 GTO가 500억 원에 육박하는 천문학적 가격에 낙찰되면서 클래식 카 경매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그런데 클래식 카도 운이 나쁘다면 사고를 겪을 수 있다. 더구나 부품과 정비 가능한 미케닉 구하기가 하늘에 별 따기인데다 수리비도 많이 드는 클래식 카를 복원하는 건 선뜻 도전할 일이 ... Read More »

독일 튜너, i30 N 튜닝 프로그램 출시… 320마력 ‘몬스터 해치’

29dc623a-hyundai-i30-n-racechip-tuning-5

뛰어난 퍼포먼스로 유럽 시장에서 호평을 얻고 있는 현대 i30 N의 튜닝 프로그램이 출시됐다. 독일 튜너가 공개한 이 튜닝을 거치면 i30 N은 신형 골프 R보다 더 강력한 출력과 레이스 카 못지 않은 주행감각을 얻게 된다. 독일의 스포츠카 전문 튜너 ‘레이스칩(RaceChip)’은 i30 N 퍼포먼스 모델을 위한 튜닝 프로그램을 공개했다. 레이스칩은 i30 N 외에도 메르세데스-벤츠, BMW 등 다양한 제조사의 스포츠 모델을 대상으로 한 ... Read More »

공유경제의 역설? 우버·리프트, 오히려 교통정체 악화시켜

9ecbe5ac-uber-lyft-seattle-traffic-1

많은 전문가들이 도심의 지독한 교통체증을 줄이기 위해 카셰어링, 라이드셰어링 등 공유경제 비즈니스의 확대를 주장하지만, 실제로는 이러한 공유경제 서비스가 오히려 교통체증을 악화시키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러한 연구 결과가 향후 교통산업 분야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심이 모인다. 미국 시애틀 시 교통당국의 연구에 따르면 지난해 시애틀 내 자동차의 총 운행거리는 우버와 리프트 서비스가 시작되기 전보다 9,400만 마일(약 1억 5,127만 km) 늘었다. 이러한 증가세가 단순한 ... Read More »

美 ‘자동차 전설’ 밥 루츠 “머스크, 테슬라 CEO서 물러나야”

bob-lutz-elon-musk-e1454604019619

자동차 업계의 살아있는 전설, 밥 루츠(Bob Lutz) GM 전 부회장이 일론 머스크 테슬라 회장 겸 CEO가 테슬라의 최고경영직을 내려놔야 한다고 일침을 가했다. 전통적 자동차 산업을 이끌어 온 경영자와 혁신의 아이콘이 대립각을 세운 것이다. 밥 루츠 전 부회장은 미국 CN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일론 머스크가 CEO 직에서 물러나야 하며, 그 자리를 “전문적인 경영인”이 대체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일론 머스크는 지쳤다”며 “그는 명백한 ... Read More »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