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Review

Category Archives: Review

Feed Subscription

진짜 핫!해치, i30 N라인 시승기

i30_N라인_배경_앞부분

2002년은 대한민국에 굉장히 의미있는 해였다. 그 누가 한국 축구가 유럽의 강호들을 꺾고 월드컵 4강에 오르리라 상상이나 했을까? 대한민국 국가대표 팀이 경기에서 이기고 난 뒤면 광장이란 광장에는 붉은 티셔츠를 입은 사람들이 너 나 할거없이 쏟아져 나와 온 거리가 시뻘겋게 물들었다. 현대자동차의 역사에도 2002년은 나름 의미가 있는 해였는데, 현대는 당시에 영국 MotorSportsDevelopment(MSD)와의 파트너쉽을 통해 엑센트(베르나) 랠리머신으로 WRC에 출전하고 있던 시기였다. 2002년에 현대는 ... Read More »

현실적인 드림카, 포르쉐 718 박스터 GTS 시승기

박스터gts 바탕1

‘현실적인 드림카’. 자동차를 이야기할 때 종종 입에 오르내리는 말이다. 보통 드림카라는 것이 그야말로 꿈을 꿔야만 만나볼 수 있는 차량을 의미한다면, ‘현실적인’이라는 단어가 앞에 붙음으로써 가능성이 훨씬 커지는 느낌을 받는다. 이번에 시승한 차량은 포르쉐 718 박스터 GTS. 1세대 박스터(코드네임 986)는 1996년 등장했다. 2.5리터 수평대향 엔진을 얹은 미드십 경량 로스드터는 인기를 끌었고, 포르쉐의 경영난에 큰 도움이 되었다. 이 당시 2.5리터 6기통 엔진은 ... Read More »

‘SUPER NORMAL’ 그 이상을 보여준, 현대 더 뉴 아반떼 시승기

아반떼_사진1_사본

‘SUPER NORMAL’ 아반떼. 보통이란 수식어가 잘 어울리는 아반떼가 얼굴과 심장을 모두 바꿔 돌아왔다. 보통이란 ’특별하지 아니하고 흔히 볼 수 있음’ 또는 ‘뛰어나지도 열등하지도 아니한 중간 정도’라고 국어사전에 명시되어 있다. 아반떼는 도로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차다. 사람들은 아반떼를 특별히 뛰어나거나 뒤처지지 않는 그냥 보통 차라고 생각한다. 아반떼는 1990년 출시된 엘란트라를 1세대로, 2015년 6세대까지 출시됐다. 이번 신형 아반떼는 6세대 페이스리프트 모델이다. 아반떼는 가솔린, 디젤, ... Read More »

슬프도록 좋다… 볼보 XC60 T6 인스크립션

image_2956225861527056598348

5월, 이팝나무가 백색 꽃으로 뒤덮였다. 밤하늘 아래서도 빛난다. “저 꽃잎들은 꽤 오래 볼 수 있네.” 하며 괜히 감상에 젖는다. 그 장면을 실컷 누리고 싶게 만드는 차에 앉아서 말이다. 볼보 XC60 T5 인스크립션. 마치… 거실 쇼파에 앉아 공간을 가득 메우는 스피커로 음악을 들으며 창문 넘어 보이는 풍경을 바라보는 느낌이랄까. 그렇게 퇴근 후 집 앞 주차장에서 한참을 머문다. 날이 밝았다. 양평으로 향하려 ... Read More »

캐딜락 XT5 간단 시승… 그래서 캐딜락은 어떤 브랜드인가?

1 복사

따뜻하다 못해 뜨거운 5월의 끝자락, 목가적인 배경 아래 지극히 현대적인 차 두 대가 서있다. 캐딜락 에스컬레이드와 XT5. 캐딜락이 남양주 북한강 근처 캠핑장에서 미디어 시승행사를 열었다. 시승 모델은 세단인 ‘CT6’, 초대형 SUV ‘에스컬레이드’, 준중형 SUV ‘XT5’다. 그 중에서 오늘은 한 대를 탈 수 있는데, 내 손에는 “XT5”라 적힌 쪽지가 쥐어져 있다. 이번 행사에는 특별히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김진표 감독이 참석했다. 캐딜락은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와 ... Read More »

치명적인 매력에 빠져들다, 렉서스 GS450h 시승기

aGSh02

렉서스의 중형 스포츠 세단 GS가 페이스리프트를 거치면서 한층 세련된 스타일로 돌아왔다. 거기다 탁월한 연비에 강력한 퍼포먼스까지 갖춘 하이브리드 시스템으로 매력을 더한다. GS는 언제나 렉서스에서 묵직한 존재감을 가진 스포츠 세단이었다. 하지만 초대형 베스트셀러인 ES의 그늘에 살짝 가려지는 느낌이 있었지만 GS450h는 렉서스가 지향하는 바를 정확히 알 수 있는 핵심 모델임에 틀림없다. 엘-피네스와 스핀들 그릴이 처음 소개됐을 때만 해도 세련됐지만 독특하면서 공격적인 스타일이 ... Read More »

알면 알수록 무시무시한 ‘BMW M760Li xDrive’ 시승기

BMW-M760Li_xDrive-2017-1280-61

9월 22일, 가을 햇살과 적당히 살랑이는 바람에 기분 좋은 날 이였다. BMW그룹 코리아가 자동차 출입 기자들을 대상으로 소그룹 시승행사를 열었다. BMW 그룹 코리아는 매달 2번 정기 소그룹 시승행사를 열고 있다. 한 번은 영종도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드라이빙 초보 탈출기’를 주제로, 나머지 한 번은 이천 카페 모토라드(Café Motorrad)에서 ‘드라이빙 with BMW-세단’을 주제로 BMW 브랜드를 소개한다. 그중 서울에서 출발해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카페 ... Read More »

대충 타면 연비 20km/L 넘어,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 시승기

aAccH09

오랫동안 글로벌 베스트셀러로, 대표적인 패밀리 세단으로 명성을 날렸던 혼다 어코드가 하이브리드 모델을 추가하면서 이제는 ‘연비의 신기원’을 이룬 모델로도 기억될 전망이다. 여전히 넉넉한 실내 공간, 여전히 고급스러운 주행감각, 깔끔하게 정돈된 마무리, 거기다 ‘미친 연비’가 더해진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를 만나보자. 하이브리드에서 대세를 유지해 온 토요타에 비해, 그 동안 혼다는 꾸준히 하이브리드 모델을 선보여 왔지만 이렇다 할 성과를 거두지 못했다. 하이브리드 전용 모델이었던 ... Read More »

북기은상 켄보 600 시승기, 보이지 않는 대륙의 위협

kenbo05

중국은 우리나라와 지리적으로도 문화적으로도 가까운 나라다. 하지만 적어도 자동차에 관한 한 중국은 낯설고 멀게만 느껴지는 나라이기도 하다. 연간 2,500만 대 규모의 거대한 시장이지만, 거대하기 때문에 고립된 역설적인 시장이기도 하다. 각국의 자동차 회사들은 중국 시장을 주목하고 있다. 세계 최대의 단일 시장이자 쉬지 않고 높은 성장률을 보이니 너도 나도 중국인 입맛에 맞는 전용 모델까지 만들어가며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 반면 의욕적인 중국 자동차 ... Read More »

볼보 S60 & V60 폴스타 시승기,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하는 북극성

볼보자동차_폴스타_S60(우)__V60(좌)_주행(1)

볼보라는 브랜드를 이야기할 때 반사적으로 튀어나오는 키워드는 ‘안전’이다. 그 악명높은 스몰 오버랩 테스트가 처음 시행됐을 때도 다른 브랜드들을 비웃듯 구형 모델로 테스트를 통과하며 경쟁사들을 경악시켰을 정도로, 볼보에게 안전은 빼놓을 수 없는 아이덴티티다. 하지만 이제 볼보를 ‘안전’으로만 정의하는 시대는 지났다. 지난 해 한국에도 XC90과 S90을 잇달아 선보이며 스칸디나비안 럭셔리를 선보인 볼보는, 더 나아가 퍼포먼스의 영역까지 그 세력을 넓히고자 한다. 폴스타가 바로 ... Read More »

Scroll To Top